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김해갑 허점도 후보 주장…관련자 "법정비용 지급 요구했을 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밥값을 낼 것과 돈을 요구하는 일부 파렴치한 선거운동원에 환멸을 느꼈습니다."

지난 9일 치러진 18대 총선에서 낙선한 한 후보자가 선거운동원들의 이같은 고질적인 폐단이 사라지지 않고 있다고 폭로해 파문이 일고 있다.

김해 갑 선거구에 출마했던 친박연대 허점도 씨(사진)는 16일 오전 김해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본인의 선거운동 과정에서 있었던 일부 운동원들의 행위에 대해 털어놨다.

허 씨는 "저는 선거에 처음 출마한 초년병"이라고 전제하고 나서 "이번 선거운동 과정에서 정치철만 되면 선거에 뛰어드는 변하지 않은 거지근성을 가진 선거운동원들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일부 선거운동원은 많은 사람을 모은 자리에서 인사를 하라며 저를 불러놓고 그 자리의 밥값과 술값을 내라고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일부 선거운동원은 어떤 후보들은 선거 시작 전에 다단계별 돈 봉투를 주는 것이 관례이니 저보고 그렇게 하지 않았다고 불만을 제기하는가 하면 단체나 개인에게 돈을 쓰지 않는다고 선거 막판까지 사무실에서 훼방을 놓거나 돈을 요구하는 파렴치한 추태도 보였다"고 밝혔다.

그는 "앞으로 후보자에게 기금을 모아주는 문화가 정착되고, 금품 요구 행위가 더는 발생하지 않아야 한다"며 "선관위와 경찰·검찰은 후보자 사무실에 직원을 파견하고 CCTV 등도 설치하는 법을 만들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허씨 측 일부 선거운동원들은 허 씨의 이 같은 폭로에 대해 반발했다. 선거운동원 한 당사자는 "선거운동원과 참모들에게 줄 법정비용 등을 지급할 것을 요구했지 허 씨에게 특별히 다른 용도로 돈을 요구하거나 불법을 종용한 적은 일절 없다"며 "허 씨는 선거가 끝난 지금까지 선거운동원들에게 지급해야 할 비용을 주지 않고 있다"며 분개했다. 이 당사자는 "허 씨를 사기와 명예훼손 등으로 김해경찰서에 고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남도민일보 박석곤 기자 (기사 원문 보기)

Powered by Zoundry Raven

Technorati : , , , , , ,
Del.icio.us : , , , , , ,

Posted by 경남도민일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z 2008.04.17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신..그자리 올라가기 위해...선거 운동원들 보다 더했으면 더했지 들하지는 않았을터...
    가식적은 그런말투에 난 정치인들에게 환멸을 느낀다..

  2. 초자청 2008.04.17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고생 많으셨습니다.
    저도 젊어서 선거운동에 참여 봤는데...

    선거꾼들 정말 추잡합니다.
    우린 모단체인데 단체인원이 몇명이니 두당 얼마를 주면 찍어 주겠다는니..
    지금 모 고급음식점에 회원들을 모아 놓았으니 빨리 돈 가지고 오라는 둥...
    거부하면 협박성 발언까지 서슴치 않고...
    심지어는 약점을 잡아 협박하고...등등

    그놈의 선거꾼들... 인간 말종과 인간 쓰레기는 다모인 느낌이 들었습니다.

    그당시 젊은 시절이라 더더욱 분노했던 기억이 생생합니다.

    지금도 그때를 생각하면 사람들의 가장 추악한 일면을 본 것 같아서 마음이 좋질 않습니다.

    마음 고생이 많았던 것 안봐도 이해합니다...ㅎㅎ

  3. 선거권자임 2008.04.17 1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치인에게 10원 땡전도 기부할 줄 모르는 국민여러분으로 가득찬 대한민국에서 정치에 뛰어든 사람이 기대할 데라고는 그나마 돈대주는 물주밖에 없고, 그 와중에 비례대표도 돈다발이 필요한 것이니 이걸 갖고 국민들이 더럽다 왈가왈부할 자격도 없으며, 선거운동은 누가 공짜로 해주지도 않으면서 꼭 선거운동원에게 그런 습관에 대해서 나무랄 것도 없다, 그냥 한국정치판이 그렇게 돌아가는게 현실이고, 또한 바뀌려면 한참 멀었는지 아니면 영원히 안올 것인지도 모르고, 또 한가지!
    대한민국 국민여러분께서는 돈이 더럽다는 생각과 돈 많았으면 좋겠다, 즉 돈 없어도 난 살아정신과 돈이 하늘에서 뚝 떨어져서 놀고먹겠다는 생각이 치사스럽게 공존하는 한엔 영원하게도 자본주의도 아니고 공산주의도 아닌 어정쩡한 신념에 물들어 사는 수밖에.... 그래서 열심히 일하고도 다들 가난하다!
    물론 게으른 사람들도 넘친다.
    외국인노동자들이 넘치는 이유지!

  4. 2008.04.17 1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땀을 흘리고 일을 해서 돈을 벌어라 이 밥버러지들아. 선거운동원? 이 날강도 밥벌레들아.

  5. 장보고 2008.04.17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거이후에 고발하는방법은 어떠신지요`~그런요구 하는사람은 거의노골적이기 때문에 증거 잡기가 쉬울꺼라 사려됩니다 이나라이땅에 아직도 그런 부류가 있다는게 부끄러울뿐이네요`~~

  6. degar 2008.04.17 1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도 그런 떼거지들이 있으니 이 썩은 정치풍토를 바꾸려고 해도 바꾸지 못하지...
    그 작자들 아주 다음 선거때 발도 붙이지 못하도록 철저히 없애버리자구요..

  7. ㅋㅋㅋ 2008.04.17 1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낙선자의 마지막 넋두리 변이군요. 선거꾼? 당신을 도와줬던 사람들이 당신의 써포터가 아니고 선거꾼들이였다면 충고하는데...요번이 마지막 출마로 하세요.

  8. ghg 2008.04.17 1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거운동원들 쫌깬다는 생각이 =_=;

  9. 우리집뚱 2008.04.17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에 명언은
    불평이 많은 소리는 지는 사람에 소리요
    짜증이 내는 소리는 종놈에 소리랍니다

우수 갱블 선정 결과 발표 및 시상식

2010년 한 해도 갱블을 통해 경남도민일보의 웹사이트와 종이신문 지면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다양한 소통을 실천해주신 여러 블로거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래 결과와 같이 올 한해 갱블을 빛내 주신 블로거 투표 결과 1위 허은미가..

갱블 베스트 블로거 시상식 및 송년회

올 한해도 서서히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지난 한해 경남도민일보, 갱상도블로그와 함께해주신 여러 블로거들께 감사드리며 한해를 갈무리하면서 새해를 꿈꾸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는 22일(수요일) 오후 7시부터 경남도민..

15일 저녁 구창환 원장 초청 페이스북 강좌

경남도민일보가 두번째 페이스북 강좌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9월 9일 페이스북 강좌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된 이번 강좌에서는 구창환(http://www.facebook.com/koocci) 인맥경영연구원장을 초청해서 페이스북의 다..

경남SNS 강좌, 이번에는 페이스북입니다

8월 한달을 숨가쁘게 지나왔습니다. 아직도 불볕더위는 맹위를 떨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선선한 바람도 불고 있네요. 이번달 SNS 강좌는 최규문 인맥연경영연구원 전임교수를 모시고 '페이스북,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마..

7월 SNS 강좌 27일 오후 7시

7월 SNS 강좌를 27일 오후 7부터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합니다. 강사는 정광현(한글로)님입니다. 정광현 (한글로)님은 트위터에서 @hangulo 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트위터 무작정 따라하기(길벗)'라는 책을 내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