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동우체국 김재돌 집배원. /부산체신청 제공  
 
"물에 빠진 딸아이의 생명을 구해준 집배원 아저씨를 찾습니다."

하동군 청학동 계곡에서 물에 빠진 딸아이를 구해준 집배원을 찾기 위해 주부 김영희(32·창원시 사파동) 씨가 부산체신청 홈페이지에 글을 올렸다.

아이 엄마가 인터넷 통해 수소문해 하동우체국 김재돌 씨 찾아

김씨는 "1박2일 일정으로 청학동 계곡에서 물놀이를 하고 집으로 돌아오려고 짐을 챙기느라 분주한 사이 4살짜리 딸아이가 물속에 빠졌다"며 "주위에 사람이많았지만 수영을 못한다는 이유로 그냥 보고 있을 때 지나가던 집배원 아저씨가 딸아이를 구했다"고 말했다.

김씨는 또 "그때는 아이가 물에 빠졌다는 사실에 너무 놀라 제대로 인사도 못했다"며 "물에 뛰어든 집배원 아저씨의 옷 속에 휴대전화와 소지품이 모두 들어 있던 것을 생각하니 도저히 그냥 있을 수가 없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아이가 물에 빠진 순간 정신이 없었고 주위 사람은 그냥 보고만 있었다"며 "아이를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집배원 아저시에게 고마운 마음이 들면서도 한편으로는 각박한 세상에 씁쓸한 마음을 느꼈다"고 전했다.

부산체신청은 홈페이지에 오른 글을 토대로 수소문한 끝에 선행의 주인공인 하동우체국 김재돌(54) 집배원을 찾아냈다.

김 집배원은 지난달 28일 오후 하동군 청암면에서 집배 업무를 마치고 돌아오면서 땀난 얼굴을 씻으려고 계곡 쪽으로 향하던 중 '사람 살려달라'는 소리를 듣고 황급히 물에 뛰어들어가 아이를 구하고 부모에게 인계한 것으로 밝혀졌다.

김 집배원은 "계곡이 깊고 유량이 많은 곳이어서 큰일 날 뻔 했다"면서 "생명이 위급한 상황에서 아이를 구해야겠다는 생각밖에 떠오르지 않았고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청학동 출신 27년차 베테랑…공로상 수여 방침

김 집배원은 지리산 청학동에서 나고 자랐으며 올해로 27년 된 베테랑 집배원으로 남을 위한 봉사와 희생정신이 남달라 모범 직원 상을 3차례나 받기도 하였다. 한편, 부산체신청은 선행을 베푼 김재돌 집배원에게 공로상을 전달하기로 했다.

/경남도민일보 임봉규 기자 (원문 보기)

Posted by 돼지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이앤티 2008.08.04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분 째지내요.....

  3. 포지티브 2008.08.04 1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본인과 그 후손에게 큰 복 받겠습니다.

  4. 이찬기 2008.08.04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하하하하 올만에 시원한 소식에 기분까지 밝아집니다.
    우리 주위엔 늘 이런 천사님들이 숨어다니죠,
    감사합니다.

  5. BlogIcon 김영웅 2008.08.04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세상에서 최고로 존경 받아야 하는 인물로 선정 합니다...올림픽 금메달보다도 더욱 감동 받았습니다. 건강하게 오래 사세요

  6. 강영석 2008.08.04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마운 집배원아저씨께 힘찬 박수보냅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7. 국토꽃 2008.08.04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일 하셨네요..
    상도 큰상을 주셨으면 합니다.
    선행의 아름다움이 느껴집니다...

  8. 국토꽃 2008.08.04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일 하셨네요..
    상도 큰상을 주셨으면 합니다.
    선행의 아름다움이 느껴집니다...

  9. 박동영 2008.08.04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도 봐 주지 않는 자리에서 묵묵히 일하시는 집배원아저씨의 선행에 목이 메이네요. 좋은일 하셨습니다.

  10. 님짱입니다 2008.08.04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짱입니당!!

    저와 같은 대한민국사람이란것이 자랑스럽기만합니다.
    저도 봉사하면서 살아야갰다는 생각밖에는 안드네여;;
    진짜 감사합니다ㅜ_ㅜ

  11. Favicon of http://www.yds7212yahoo.co.kr BlogIcon 윤종삼바보 2008.08.04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학동 사람이니까 살려준거다. 자신도 있고...바보들..떠들기는.. 또 네살짜리 여자애기가 얼마나 귀여운데...이래저래 살려줄만 하니까 살려준거지. 좌우지간 애엄마는 보고만 있었다 이거아니냐. 자기는 안뛰어들고 다른 사람들이 안 뒤어든게 원망스럽다? ㅡ,.ㅡ

  12. 님짱입니다 2008.08.04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존경합니다.
    오래오래 만수무강하시길 바랍니다.....^_^

  13. 새벽 2008.08.04 15: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훌륭하십니다...
    집배원 아저씨들중에는 유독 훌륭한 분들이 많죠..
    체신청에서는 공로상장 만이 아니라 상금도 주시고. 호봉도좀 팍팍 올려주세요..

  14. 훌룡하십니다 2008.08.04 15: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회의원들은 그냥 구경만하고 또한 일반국민들은 도와주네...

    지금도 또일어났다... 태안사건... 미줜놈들 누가 도와주나보다.. 니들이 해랴

  15. 백무열 2008.08.04 1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배원 아저씨는 두말 할 나위없이 멋찌시고 훌륭하신분 이십니다...
    하지만.. 아이 부모님역시 훌륭한분 이시라고 생각 합니다...

    요즘같은 세상에..
    은혜를 입고도 감사할 줄 모르는 사람들이 허다한데...
    아이에게 큰 교육을 시키신 것 같습니다..

    집배원 아저씨와..
    아이 부몬같은 사람이 많다면..
    이 세상이 이렇지는 않겠죠?

    하동우체국 김재돌선생님과...
    아이 부모님~ 건강하세요...^^

  16. 우렁쉥이 2008.08.04 1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씨 인상이 벌써 확 푸근하신게 인간미 철철 넘치시는 분 같에요.
    아이들 구하려다 익사하시는 분들 너무 안타까웠는데 아저씨도 무사하셔서
    정말 다행입니다. 부디 건강하게 오래 오래 사세요.

  17. 김진 2008.08.04 1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가 무사해서 다행입니다. 집배원 아저씨께 제가 다 감사한 마음이 드네요.
    근데 아이의 엄마라는 분의 마지막 말씀이 좀 처럼 이해가 되질 않는 군요.
    아이의 아빠도 있었고,엄마도 있었는데...
    기사는 훈훈했지만 아이의 엄마의 말때문에...나 라는 개인중심주의 사고방식에
    씁쓸한 마음이 느껴지네요..

  18. 이카로스 2008.08.04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게 훈훈한 소식을^^ 좋은 소식듣고 갑니다

  19. Favicon of http://blog.daum.net/seonlee1120 BlogIcon seonlee 2008.08.04 1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시대의 진정한 영웅이십니다....

    울 남편이라면 그리 했을 까요?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

  20. 파란 바다 2008.08.04 2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그져 고맙게 생각하시고 집배원 아저씨의 고마움을 갚으려는 생각은 가지지 마세요..
    아마 그 집배원 아저씨도 아이 엄마에게서 특별히 감사의 마음을 받고 싶어 물에 빠진 아이님을 구해주신건 아니라고 생각 이 듭니다...
    만약 저같아도 아주머니의 아이님이 물에 빠진것을 보았다면 그냥 지나치지 못했을 태니까요..
    그져? 일측의 순간에서 생사를 다시 이은 아이님을 더 이쁘고 착하게 키우시기만 하면 그게 그 구해주신 집배원님의 감사를 갚는 길 이라고 생각이 듭니다..그분도 알고 계실겁니다..아주머니가 감사의 마음을 갚고 싶다는 그 이쁜 마음을 ......

  21. Favicon of http://kdhoctave@hanmail.net BlogIcon 푸름이 2009.07.09 14: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삶을 값지고 세상을 훈훈하게 만드는 그런분입니다. 감사하단 말씀을 먼저 드려야 당연할듯하여 이렇게 글을 드립니다. 남이지만 넘 고마운 분이십니다. 관계기관에서도 이런분들은 공로상에 후한 포상으로 격려해주셔야 되지 않겠습니까? 자신의 생명과 관계되는 일이면 옆에서 누가 죽어도 무관심하게 등을 돌리는게 작금의 현실임을 생각하면 어찌 대충대충 넘어갈수 있겠습니까! 이사회의 건강하고 아름다운 삶을위해서라도 그분께 넉넉하고 후한 감사의 마음을 전달해드리길 부탁드립니다. 이런 내용하나 접하다보면 세상은 제법 살만한곳이라는 위안과 용기를 얻곤합니다. 집배원아저씨! 앞으로 마니마니 사랑받으시고 건강하셔서 행복한 삶을 누리시길 기원드립니다.

우수 갱블 선정 결과 발표 및 시상식

2010년 한 해도 갱블을 통해 경남도민일보의 웹사이트와 종이신문 지면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다양한 소통을 실천해주신 여러 블로거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래 결과와 같이 올 한해 갱블을 빛내 주신 블로거 투표 결과 1위 허은미가..

갱블 베스트 블로거 시상식 및 송년회

올 한해도 서서히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지난 한해 경남도민일보, 갱상도블로그와 함께해주신 여러 블로거들께 감사드리며 한해를 갈무리하면서 새해를 꿈꾸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는 22일(수요일) 오후 7시부터 경남도민..

15일 저녁 구창환 원장 초청 페이스북 강좌

경남도민일보가 두번째 페이스북 강좌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9월 9일 페이스북 강좌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된 이번 강좌에서는 구창환(http://www.facebook.com/koocci) 인맥경영연구원장을 초청해서 페이스북의 다..

경남SNS 강좌, 이번에는 페이스북입니다

8월 한달을 숨가쁘게 지나왔습니다. 아직도 불볕더위는 맹위를 떨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선선한 바람도 불고 있네요. 이번달 SNS 강좌는 최규문 인맥연경영연구원 전임교수를 모시고 '페이스북,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마..

7월 SNS 강좌 27일 오후 7시

7월 SNS 강좌를 27일 오후 7부터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합니다. 강사는 정광현(한글로)님입니다. 정광현 (한글로)님은 트위터에서 @hangulo 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트위터 무작정 따라하기(길벗)'라는 책을 내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