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해 12월부터 경남 쪽 멸치 어군 형성
위판액 11월보다 3배 넘는 101억 원 기록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남지역 멸치잡이 선단이 모처럼 활기를 띠고 있다.

통영 바다에 멸치 떼가 모이면서 어획량이 크게 늘어났기 때문이다. 경남지역 멸치잡이 선단은 지난해 11월 중순께만 해도 멸치 어군이 형성되지 않아 조업을 중단하는 선단이 속출했다. <2007년 11월 16일 자 1면 보도>

이른바 멸치수협인 기선권현망수협 관계자와 어민들은 최근 얼굴에 화색이 돌고 있다.

지난해 12월 들면서 통영 욕지도와 국도 등 경남지역 남해안에 멸치 떼가 형성돼 뒤늦게 만선의 기쁨의 누리고 있다.

경남지역 멸치잡이 선단은 지난해 11월 중순께 조업을 중단하는 선단이 많았다. 멸치 어군이 형성되지 않는데다가 치솟은 기름 값 등으로 조업을 나가면 선원 임금을 감당하기 어려울 정도로 어획량이 부진했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기선권현망수협 소속 54개 선단 중 일부는 선원 임금을 제대로 지급하지 못하는 등 도산 위기까지 내몰렸다.

그러나 지난해 12월 들면서 상황이 달라지기 시작했다. 전남 소리와 백도 인근에 머물던 멸치 떼가 통영 욕지도 등 경남 쪽 남해안으로 이동한 것이다.

기선권현망수협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28만 3000여 포(1포 2㎏)에 30억 9900여만 원에 불과했던 위판량이 12월에는 122만 5000여 포에 101억 9500여만 원으로 크게 늘었다. 2007년 한해 총 위판량(825만여 포·702억 9100여만 원)과 견주면 12월 한 달에만 전체 위판량의 7분의 1을 벌어들인 것이다.

국립수산과학원 관계자는 "멸치는 이맘때면 제주도와 동중국해까지 내려가는데 올해는 통영 욕지도와 국도 앞바다 수온이 예년보다 높아 일부 멸치 떼들이 이곳에 머물면서 어군이 형성되는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지역 멸치수협인 여수권현망조합 관계자는 "11월까지 전남 소리도와 백도 근처에서 형성되었던 멸치 어군이 수온변화 등에 따라 경남 쪽으로 이동한 것 같다"면서 "몇 년마다 겨울철 멸치가 많이 나는 때가 있는데 올해가 그렇다"고 말했다.

Posted by 경남도민일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수 갱블 선정 결과 발표 및 시상식

2010년 한 해도 갱블을 통해 경남도민일보의 웹사이트와 종이신문 지면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다양한 소통을 실천해주신 여러 블로거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래 결과와 같이 올 한해 갱블을 빛내 주신 블로거 투표 결과 1위 허은미가..

갱블 베스트 블로거 시상식 및 송년회

올 한해도 서서히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지난 한해 경남도민일보, 갱상도블로그와 함께해주신 여러 블로거들께 감사드리며 한해를 갈무리하면서 새해를 꿈꾸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는 22일(수요일) 오후 7시부터 경남도민..

15일 저녁 구창환 원장 초청 페이스북 강좌

경남도민일보가 두번째 페이스북 강좌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9월 9일 페이스북 강좌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된 이번 강좌에서는 구창환(http://www.facebook.com/koocci) 인맥경영연구원장을 초청해서 페이스북의 다..

경남SNS 강좌, 이번에는 페이스북입니다

8월 한달을 숨가쁘게 지나왔습니다. 아직도 불볕더위는 맹위를 떨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선선한 바람도 불고 있네요. 이번달 SNS 강좌는 최규문 인맥연경영연구원 전임교수를 모시고 '페이스북,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마..

7월 SNS 강좌 27일 오후 7시

7월 SNS 강좌를 27일 오후 7부터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합니다. 강사는 정광현(한글로)님입니다. 정광현 (한글로)님은 트위터에서 @hangulo 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트위터 무작정 따라하기(길벗)'라는 책을 내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