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8일 오후 노인들이 창원시 동읍 남해고속도로 다리 아래 그늘에 앉아 이야기를 나누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김구연 기자 sajin@  
 
마른장마가 끝나자 찜통더위가 찾아왔다. 경남 일부지역에는 28일 한때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무더위가 기승을 부렸다. 문제는 폭염은 이제 시작이라는 것이다.

학생들은 방학하고 직장인은 휴가채비를 하고 있지만, 저소득층 어르신들은 이 더위에 마땅히 갈 곳이 없다. 특히 스스로 돌봐야 하는 '홀몸노인'에게 폭염은 일·열사병과 협심증을 유발해 '죽음에 이르는' 상당한 위협이다.

◇무더운 '무더위 쉼터' = 경남도는 지난달 초 '여름철 폭염 대책'을 내놓고 △폭염 특보제 운영 △재난부서·보건복지부서 합동 TF 구성 △'무더위 쉼터' 운영 △폭염특보 발표 시 휴식 권고 △폭염특수 수급대 운영 △폭염특보 시 국민행동요령 배부와 홍보 등을 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시·군의 읍·면·동사무소와 노인정, 경로당, 마을회관, 정자나무 아래 등 냉방시설을 갖춘 6090곳을 '무더위 쉼터'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무더위 쉼터는 진주시가 692곳으로 가장 많고 다음이 하동군(670곳), 김해시(415곳) 순이며 적은 곳으로는 진해시(49곳), 고성군(62곳) 등이다. 시 중에서 노인 비율이 높은 마산시에는 226곳이 있고, 창원시는 313곳을 지정해 놓았다.

경로당·노인정·마을회관 찜통…정부 에너지 절감책에 역할 못해

그러나 무더위 쉼터가 폭염을 피해 쉴만한 곳이 아니라는 데 문제가 있다.

주요 무더위 쉼터인 읍·면·동 주민센터 등은 공공기관 에너지 절감대책에 따라 에어컨 가동을 최소화하고 27∼28도로 유지해야 한다. 공무원도 정부 에너지 절감책에 따라야할지 폭염대책에 따라야 할지 헷갈린다고 불만을 터뜨렸다. 행정안전부와 보건복지가족부의 탁상행정이 낳은 표본이라는 것이다.

마산의 주민센터 관계자는 "날씨가 워낙 덥다 보니 에어컨을 27도, 28도로 틀어도 별 효과가 없다"며 "어르신에게 주민센터에 나와 계실 것을 권했지만 익숙하지 않은데다 집이나 별다를 것 없다며 호응이 없다"고 말했다.

노인정과 경로당도 무더위 쉼터로 지정만 됐을 뿐 따로 냉방비용 등이 지원되지는 않는다. 결국, 원래 하던 대로 선풍기와 부채로 폭염을 날 수밖에 없다.

◇한 명이 30명 노인 맡아 = 경남도는 지난해 6월부터 '독거노인생활관리사' 제도를 도입해 파견사업을 벌이고 있다. 현재 도내에는 모두 574명의 독거노인생활관리사가 활동하고 있고, 이들은 각 시·군의 노인인구비율에 따라 배정된다.

도 관계자는 "독거노인생활관리사가 주 2∼3회 직접 찾아가거나 수시로 전화를 해 노인 건강을 살핀다"며 "특히 여름철에는 무더위 대책에 대해 교육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들 관리사 한 명이 맡은 노인 수는 적게는 22명, 많게는 30명. 24시간 노인의 일거수일투족을 관리하기에는 부족할 수밖에 없다.

특히 저소득층이면서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은 바람이 잘 들지 않는 주택에 살면서 냉방시설을 갖춘 시설에 나가기도 어려워 그야말로 폭염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

이외에 도가 폭염특보 등을 알리는 수단은 문자메시지나 길거리방송, 마을앰프 등이라고 밝혀 어르신에게 얼마나 홍보가 될지 의문을 사고 있다.

/경남도민일보 진영원 기자 (원문 보기)

Posted by 돼지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 BlogIcon 실비단안개 2008.07.29 1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잠시 들과 (경화)시장 다녀왔다고 힘이 없어 포스팅도 못하고 있습니다.
    하니 어르신들에게는 이 폭염이 살인적일겁니다.

    정부나 지자체에서 예산 측정시 어른신들께는 좀 더 많은 예산이 지원되도록 하면 좋겠는데, 쓰잘데기 없는 곳에는 펑펑 쓰면서 왜 그리 짠지. - (우리 모두 늙습니다.)

    그저께 마을에는 노래방 기기를 들였습니다.
    마을회관과 경노당이 한 건물인데, 텔레비젼을 누군가가 문을 따고 가져갔기에 어르신들의 또 다른 쉼터인 컨테이너 박스에요.
    컨테이너 박스가 장난이 아니게 또 덥습니다만, 경노당은 높은 위치지지만 컨테이너박스 쉼터는 낮은 지대다보니 저녁 시간이면 어르신들께서 모이시거든요.
    마을 출신인 분이 노래방 기기를 기증하였는데, 어르신들께서 무척 좋아하세요.
    잠시지만 노래를 부르는 시간만이라도 더위를 잊을 수 있음합니다.


    어르신들 건강하셔요!()

우수 갱블 선정 결과 발표 및 시상식

2010년 한 해도 갱블을 통해 경남도민일보의 웹사이트와 종이신문 지면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다양한 소통을 실천해주신 여러 블로거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래 결과와 같이 올 한해 갱블을 빛내 주신 블로거 투표 결과 1위 허은미가..

갱블 베스트 블로거 시상식 및 송년회

올 한해도 서서히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지난 한해 경남도민일보, 갱상도블로그와 함께해주신 여러 블로거들께 감사드리며 한해를 갈무리하면서 새해를 꿈꾸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는 22일(수요일) 오후 7시부터 경남도민..

15일 저녁 구창환 원장 초청 페이스북 강좌

경남도민일보가 두번째 페이스북 강좌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9월 9일 페이스북 강좌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된 이번 강좌에서는 구창환(http://www.facebook.com/koocci) 인맥경영연구원장을 초청해서 페이스북의 다..

경남SNS 강좌, 이번에는 페이스북입니다

8월 한달을 숨가쁘게 지나왔습니다. 아직도 불볕더위는 맹위를 떨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선선한 바람도 불고 있네요. 이번달 SNS 강좌는 최규문 인맥연경영연구원 전임교수를 모시고 '페이스북,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마..

7월 SNS 강좌 27일 오후 7시

7월 SNS 강좌를 27일 오후 7부터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합니다. 강사는 정광현(한글로)님입니다. 정광현 (한글로)님은 트위터에서 @hangulo 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트위터 무작정 따라하기(길벗)'라는 책을 내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