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고래급' 참다랑어 세 마리 제주도 인근서 잡혀 경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1일 부산 공동어시장에서 경매된 '고래급 참다랑어' 세 마리. /국립수산과학원 제공  
 
지난 4월과 5월 제주도 인근 해역에서 아열대성 어류인 참다랑어(참치)가 대량으로 잡힌 데 이어 이번에는 '고래급' 참다랑어 세마리가 어선의 그물에 걸렸다.

31일 오전 부산 공동어시장에서 몸길이 2m70㎝~3m, 몸무게 250~300㎏에 달하는 참다랑어 3마리가 경매됐다.

참치들은 지난 27일 제주도 인근 해상에서 고등어를 잡던 선망어선의 그물에 잡혔으며 마리당 경매가는 300만~310만 원이었다.

참다랑어는 최근 우리나라 근해에서 어획된 개체 중 가장 크며, 고래상어는 우리나라에서는 드물게 어획되는 열대성 대형상어류로 올해 처음 위판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남도민일보 임봉규 기자 (원문보기)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