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국산 쇠고기 수입 여파로 학교급식을 하는 경남 도내 모든 초·중·고교와 유치원에서 쇠고기를 포함한 다섯 가지(돼지고기·닭고기·쌀·김치) 식재료에 원산지 표시제가 의무화됐지만 학교들이 이를 무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과학기술부는 최근 미국산 쇠고기 수입 논란 등에 따른 학생과 학부모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학교급식 원산지 표시제를 앞당겨 전면 시행키로 결정, 전국 시·도교육청 급식 담당자 회의를 통해 전달했다. 이에 따라 도교육청은 지난달 23일부터 급식 담당자들에게 5개 품목에 대해 원산지를 반드시 표시토록 공문을 보냈고, 학교 홈페이지와 가정통신문 등을 통해 공고토록 했다.

특히 교실 게시판이나 식당입구, 배식구 등에도 주간 식단계획에 원산지에 대한 내용을 구체적으로 표시하도록 했다.

하지만, 대다수 초등학교가 도교육청의 이 같은 지시를 무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학부모들의 원성이 높다. 30일 마산과 창원, 진주, 김해 등 4개 도시지역 초등학교 20곳을 무작위로 골라 학교 홈페이지를 확인한 결과, 도교육청의 지시에 정확하게 따른 학교는 창원 내동초등학교 단 1곳으로 나타났다. 내동초는 학교 홈페이지 정보공개방 급식소식란에 '본교 급식 식재료 원산지 표시 안내'라는 글을 따로 올려 위 다섯 가지 식품에 대한 원산지를 구체적으로 명시했다.

아울러 급식소 입구에도 식단계획 게시물에 이 같은 내용을 표시해놨다.

하지만, 나머지 학교들은 월중 식단표에 원산지 표시를 슬쩍 끼워 놓거나(14개 학교) 아예 이마저도 명시하지 않은 학교(5개 학교)도 있었다.

실제 창원지역 고등학교는 급식실에 6월 식단표만 붙어 있을 뿐 학생들이 먹는 음식재료에 대한 원산지 표시는 돼 있지 않았다. 특히 이 학교는 학교 홈페이지에는 쇠고기 외 나머지 4개 품목에 대한 원산지 설명이 올라와 있지 않아 허술한 급식체계를 여실히 보여줬다.

현행 농산물품질관리법은 원산지 표시를 하지 않은 학교나 유치원에 대해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허위 표시한 곳에 대해서는 3년 징역이나 3000만 원의 벌금을 부과토록 하고 있다.

/경남도민일보 김성찬 기자 (원문 보기)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돼지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수 갱블 선정 결과 발표 및 시상식

2010년 한 해도 갱블을 통해 경남도민일보의 웹사이트와 종이신문 지면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다양한 소통을 실천해주신 여러 블로거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래 결과와 같이 올 한해 갱블을 빛내 주신 블로거 투표 결과 1위 허은미가..

갱블 베스트 블로거 시상식 및 송년회

올 한해도 서서히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지난 한해 경남도민일보, 갱상도블로그와 함께해주신 여러 블로거들께 감사드리며 한해를 갈무리하면서 새해를 꿈꾸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는 22일(수요일) 오후 7시부터 경남도민..

15일 저녁 구창환 원장 초청 페이스북 강좌

경남도민일보가 두번째 페이스북 강좌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9월 9일 페이스북 강좌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된 이번 강좌에서는 구창환(http://www.facebook.com/koocci) 인맥경영연구원장을 초청해서 페이스북의 다..

경남SNS 강좌, 이번에는 페이스북입니다

8월 한달을 숨가쁘게 지나왔습니다. 아직도 불볕더위는 맹위를 떨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선선한 바람도 불고 있네요. 이번달 SNS 강좌는 최규문 인맥연경영연구원 전임교수를 모시고 '페이스북,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마..

7월 SNS 강좌 27일 오후 7시

7월 SNS 강좌를 27일 오후 7부터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합니다. 강사는 정광현(한글로)님입니다. 정광현 (한글로)님은 트위터에서 @hangulo 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트위터 무작정 따라하기(길벗)'라는 책을 내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