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발해 알리기' 그 열정을 기억합니다…장철수·이용호·이덕영·임현규씨 탐험정신 다시 새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해 '1300호' 모습.



사람은 두 가지 부류로 나눌 수 있다. 살아있는 자와 죽은 자, 열정적인 자와 덜 열정적인 자. 세상은 살았건 죽었건 열정적인 사람을 잊지 않는다.

열정적인 사람이 세상을 바꿔왔고 바꿔나가기 때문이다. 열정적인 삶을 산 자는 살아남은 자의 기억과 기록을 통해 죽어서도 세상과 소통한다. 열정적인 삶이 주는 가치고 보람이다.

1997년 12월 31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한국인 청년 4명이 영하 10도가 넘는 매서운 날씨에 뗏목 한 척을 바다에 띄웠다. 물푸레나무로 만든 뗏목은 길이 12m, 이물(앞너비) 6m, 고물(뒷너비) 4m에 10.8m짜리 돛 2개가 V자 모양으로 달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 장철수 대장. 1960년 경남 통영 출생, 1981년 한국외국어대 러시아어과 입학, 1987년 울릉도∼독도 뗏목 탐사 참가, 1998년 1월 발해 1300호 탐사 도중 사망.

장철수(38·대장), 이용호(35·사진), 이덕영(49·선장), 임현규(27·통신)는 자신들이 탄 뗏목을 <발해 1300호>라 이름 지었다.

푸른 독도 가꾸기 운동을 하면서 서로 알게 된 이들은 1300년 전 건국한 발해를 세상에 알리는 기폭제가 되겠다며 뗏목 항해를 시작했다.

"1997년 1월 2일 09:00 밖에는 약간의 눈, 바람과 조류가 전혀 없다. 여전히 상갑판에는 얼음이 붙어 있다.", "1월 3일 09:20 발해가 중요한 것은 이 시대가 안은 새로운 시대와 중흥에 강한 행보였다는 것이다.", "1월 15일 02:00 아직도 울릉도의 집 불빛과 등대가 보인다. 서서 소변을 볼 수 없을 정도로 많이 흔들린다."

"1월 22일 08:00 햇빛이 아주 좋다. 육지 실루엣이 보인다. 시집간 딸이 온 기분이다. 18:00 파도와 바람이 치고 있다. 22:20 아무리 최선을 다하지만 바람도, 해류도 따라주지 않는다. 23:20 현재 돛을 내리고 해류를 타고 있다. 현재 나침반은 북서를 가리키고 있다. 이상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 이용호 씨. 1963년 경남 마산 출생, 1984년 창원대 미술학과 입학, 1989년 경남미술대전 공예부문 최우수상 수상, 1998년 1월 발해 1300호 탐사 도중 사망.


"1998년 1월 23일 오후 4시 나라에 짐이 된다는 것이 부담스럽다. 더욱이 오늘 한·일 어업협정이 일방적으로 파기되었다는데 그들의 속셈이 드러났다고 본다. 미래와 현재의 공존과 조화, 바다를 통한 인류의 평화 모색, 청년에게 꿈과 지혜를 주고 싶다. 탐험정신. 발해의 정신" (발해 1300호 항해일지에서 발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 이덕영 선장. 1949년 경북 울릉도 출생, 1967년 대구 경북공고 졸업, 1993년 4H연맹 울릉도 회장, 1998년 1월 발해 1300호 탐사 도중 사망.

발해를 세상에 알리겠다며 해상항로 뗏목 학술탐사에 나섰던 장철수·이용호·이덕영·임현규는 스무닷새 동안 사투 끝에 1998년 1월 혹한의 동해에서 <발해 1300호>와 함께 젊은 생을 마감했다.

울릉도 근처에서 해경 선박과 접촉도 했지만 끝내 해내겠다는 의지를 굽히지 않았던 그들이다.

<발해 1300호>는 1998년 1월 24일 아침 6시께 일본 오키제도 도고 섬 근처에서 발견됐고, 대원들은 10여 일 후 시신이 수습됐다. 장철수 대장은 그의 것으로 추정되는 한쪽 다리만 발견됐다.

그리고 10년 세월이 흘렀다. 발해를 세상에 알리는 기폭제가 되겠다던 그들의 열정과 바람은 다른 이들을 통해 대신 이뤄지고 있다.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KBS드라마 <대조영>으로 발해는 사람들에게 친숙해졌다. 특히 러시아 연해주까지 세력을 미쳤던 발해의 존재와 역사는 중국의 동북공정 등으로 앞으로 더욱 가치 있고 깊게 다뤄질 것으로 보인다.

오는 23일 <발해 1300호>와 그들을 기억하는 이들이 10주기 추모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발해 1300호>를 잘 아는 이들은 해마다 추모행사를 통해 그들을 조금 아는 이들과 전혀 모르는 이들에게 4명이 품었던 열정과 활동을 전하고 되새기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 임현규 통신 담당. 1971년 전남 구례 출생, 1990년 한국해양대 해운경영학과 입학, 1997년 한국해양대 아마추어무선국 활동, 1998년 1월 발해 1300호 탐사 도중 사망.


발해가 우리 곁에 성큼 다가온 현실에서 10년 전 발해를 세상에 알리는 기폭제가 되겠다며 해상항로를 옛 뗏목으로 재현해 탐사하겠다던 그들의 대담한 열정과 <발해 1300호>가 더욱 널리 알려지고 세상과 깊게 소통할 것을 기대한다.

/김범기 기자

Posted by 경남도민일보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수 갱블 선정 결과 발표 및 시상식

2010년 한 해도 갱블을 통해 경남도민일보의 웹사이트와 종이신문 지면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다양한 소통을 실천해주신 여러 블로거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래 결과와 같이 올 한해 갱블을 빛내 주신 블로거 투표 결과 1위 허은미가..

갱블 베스트 블로거 시상식 및 송년회

올 한해도 서서히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지난 한해 경남도민일보, 갱상도블로그와 함께해주신 여러 블로거들께 감사드리며 한해를 갈무리하면서 새해를 꿈꾸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는 22일(수요일) 오후 7시부터 경남도민..

15일 저녁 구창환 원장 초청 페이스북 강좌

경남도민일보가 두번째 페이스북 강좌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9월 9일 페이스북 강좌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된 이번 강좌에서는 구창환(http://www.facebook.com/koocci) 인맥경영연구원장을 초청해서 페이스북의 다..

경남SNS 강좌, 이번에는 페이스북입니다

8월 한달을 숨가쁘게 지나왔습니다. 아직도 불볕더위는 맹위를 떨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선선한 바람도 불고 있네요. 이번달 SNS 강좌는 최규문 인맥연경영연구원 전임교수를 모시고 '페이스북,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마..

7월 SNS 강좌 27일 오후 7시

7월 SNS 강좌를 27일 오후 7부터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합니다. 강사는 정광현(한글로)님입니다. 정광현 (한글로)님은 트위터에서 @hangulo 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트위터 무작정 따라하기(길벗)'라는 책을 내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