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교도소에서 온 편지

인물 2008. 1. 15. 09:54
화첩이 맺어준 수감자와 갤러리 관장의 인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시절 사채로 고통의 시간을 보냈고 그 시간을 뒤로 한 채 이제는 반백이 되어 지난날을 회상해보고 있습니다. 이곳(강릉 교도소)에 있다 보니 무엇에 집중해야 했기에 그림에 취미를 가지게 되었지요. 하지만, 필기도구가 한정돼 있습니다. 우연히 펜화를 그리는 김영택 화백의 그림을 보게 됐고 배우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사회에 복귀하면 평생 한 일로 남기고 싶습니다.'

강릉교도소 수감번호 450번. 편지 끝에 적힌 그의 신분이다. 지난해 12월 마산 대우백화점 갤러리 한성권 관장에게 도착한 한 통의 편지. 그 편지에는 마산과 잠시 맺었던 인연이 적혀 있었다. 그리고 지난해 말부터 대우백화점 갤러리에서 열린 '김영택 화백 펜화 전' 소식을 전해들었다며 화첩을 애절하게 바라고 있었다. 한 관장은 즉시 화첩과 함께 답장을 보내 마음을 전했다.

"흔하게 구할 수 있는 화첩인데 그에게는 무척 간절해 보였습니다. 그에게 그림을 그리는 일은 삶의 희망을 그리는 일이나 다름없습니다. 애절한 그의 마음이 편지에 오롯이 담겨 있어 제 마음마저 울컥해졌습니다."

2008년 1월 3일 또다시 답장이 도착했다. 펜으로 꼭꼭 눌러 쓴 감사의 마음이었다. 신년에 도착한 이 한통의 답장은 한 관장에게는 평생 잊지 못할 신년 연하장이었다. 오랜만에 느껴보는 '사람의 정'이었고 '일의 보람'이었다.

'비록 바람이 많이 불고 하루에 해가 비추는 시간이 얼마 되진 않지만 관장님 덕에 제가 호사를 누립니다. 연말이라 바빠 무시할 수도 있었을 텐데…. 지금은 시작이지만 하루를 쉬지 않고 연습하겠습니다… 저의 과욕 때문에 만든 일이기에 누구를 탓하겠습니까. 털고 일어나겠습니다. 그때까지 힘이 들거나 나태해지면 이 편지와 책을 보겠습니다. 그리고 희망을 버리지 않겠습니다. 강릉에서 김종권 올림.'

"12월의 달력을 무심코 넘기고 1월도 별생각 없이 맞았는데 올해는 왠지 새롭네요." 한 관장이 마지막으로 말을 남겼다.

편지 한 통과 화첩의 인연이 누구에게는 새로운 삶의 희망이요, 누구에게는 오랜만에 느껴보는 삶의 의미로 다가왔기 때문이리라.
Posted by 경남도민일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수 갱블 선정 결과 발표 및 시상식

2010년 한 해도 갱블을 통해 경남도민일보의 웹사이트와 종이신문 지면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다양한 소통을 실천해주신 여러 블로거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래 결과와 같이 올 한해 갱블을 빛내 주신 블로거 투표 결과 1위 허은미가..

갱블 베스트 블로거 시상식 및 송년회

올 한해도 서서히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지난 한해 경남도민일보, 갱상도블로그와 함께해주신 여러 블로거들께 감사드리며 한해를 갈무리하면서 새해를 꿈꾸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는 22일(수요일) 오후 7시부터 경남도민..

15일 저녁 구창환 원장 초청 페이스북 강좌

경남도민일보가 두번째 페이스북 강좌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9월 9일 페이스북 강좌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된 이번 강좌에서는 구창환(http://www.facebook.com/koocci) 인맥경영연구원장을 초청해서 페이스북의 다..

경남SNS 강좌, 이번에는 페이스북입니다

8월 한달을 숨가쁘게 지나왔습니다. 아직도 불볕더위는 맹위를 떨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선선한 바람도 불고 있네요. 이번달 SNS 강좌는 최규문 인맥연경영연구원 전임교수를 모시고 '페이스북,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마..

7월 SNS 강좌 27일 오후 7시

7월 SNS 강좌를 27일 오후 7부터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합니다. 강사는 정광현(한글로)님입니다. 정광현 (한글로)님은 트위터에서 @hangulo 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트위터 무작정 따라하기(길벗)'라는 책을 내기도..